해외마케팅(시장) 보고서

KITA 마케팅 보고서

[EU 마켓리포트]EU 화장품 시장, 클린뷰티에 주목하라

2021.09.08조회수 2364

트위터 페이스북 단축url

프린트

작성자
브뤼셀지부
대륙
업종
국가
분류
전체

 

EU에선 화장품도 지속가능성이 트렌드, ‘클린뷰티부각

- 무협 원료·패키징 등 클린뷰티 인증요건 갖춰 유럽 시장 공략해야” -

 

 

유럽연합(EU)에서 지속가능성을 강조한 클린뷰티의 인기가 높아짐에 따라 우리 뷰티 기업들도 클린뷰티 제품으로 유럽 화장품 시장 공략에 나서야 한다는 주장이 나왔다.

 

한국무역협회(회장 구자열) 브뤼셀지부가 9일 발표한 ‘EU 화장품 시장, 클린뷰티에 주목하라에 따르면 EU의 그린딜 정책으로 화장품의 원료, 제조과정, 포장에 대한 규제가 강화되면서 EU 내 뷰티업계 및 소비자들이 사람·환경·동물의 지속가능성을 추구하는 클린뷰티에 주목하고 있다고 밝혔다.

 

클린뷰티는 원료의 윤리적 생산 및 유통, 천연·유기농 성분 비율, 유해화학성분 최소화, 포장의 친환경성 및 간소화, 제조·유통 시 탄소배출량 감축, 기업의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등의 조건을 충족시키는 화장품을 의미한다.

 

보고서는 EU 클린뷰티 시장의 특징 중 하나로 클린뷰티 제품군에 특화한 온라인 플랫폼 증가를 꼽았다. 클린뷰티 특화 플랫폼은 무늬만 탄소중립을 선언한 그린워싱(위장환경주의) 기업을 골라내기 위해 클린뷰티 인증 제품 및 클린뷰티 입증정보 공개 제품을 선호하며 클린뷰티 관련 자체 기준에 부합하는 상품을 입점시키고 있다.

 

두 번째 특징은 클린뷰티 인증이다. 이는 첫 번째 특징과도 관련이 있는데 인증을 받으면 제품 신뢰도 향상, 인지도 제고, 플랫폼 입점 가능성 제고, 판매채널 확보 유리, 기존 친환경 제품과의 차별화 등에 긍정적으로 작용하기 때문이다. 주요 인증으로는 EU가 부여하는 에코라벨(Ecolabel)을 비롯해 5~6종의 민간기관 인증이 있다.

 

실제로 EU 뷰티 기업들은 제품원료·제형 혁신으로 첨가 화학제품 및 플라스틱 사용을 줄이고 배송 시 탄소배출량 감축을 위해 부피와 무게를 최소화한 패키징 디자인으로 클린뷰티 인증을 획득하고 있다. 패키징 재료로 알루미늄 및 재활용 플라스틱을 사용하거나 플라스틱 프리 패키징에 동참하는 기업, 제품 생산 시 폐기물 및 수자원 사용을 최소화하고 재생 에너지를 활용하는 기업들도 속속 나타나고 있다.

 

무역협회 조빛나 브뤼셀지부장은 “EU의 클린뷰티 시장은 2025년까지 29억 유로 규모로 성장할 전망으로 EU 화장품 시장에 진출하려는 우리 뷰티기업은 클린뷰티 시장에 주목해야 한다면서 클린뷰티 인증이 제품 신뢰도 향상과 구매결정, 플랫폼 입점에 긍정적으로 작용하는 만큼 상품 기획 단계에서부터 인증요건을 고려한 원료배합, 생산방식, 패키징을 결정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붙임 : 관련 보고서 1. .

첨부파일